내가 죽거들랑

 

내가 죽거들랑 슬퍼 말아라

나는 한 세상 잘 살았으니

 

내가 죽거들랑 아쉬워 말아라

나는 이 세상을 사랑했고

이런 나를 너희는 사랑했으니

 

하늘이 보매 내가 필요했던지라

나는 땅위에서 낳였고

또 하늘이 보매 수고를 다했음이라

이제 다시 땅으로 돌아가리니

나고 죽는 것 보다 더 큰 사랑이 어디에 있으랴

 

하니, 내가 죽거들랑 노래를 불러다오

당신의 사랑은 가없었다고

하여 당신은

내게서

숨쉬고

있다고

 

2016

'비등단 무시집 별양동詩人'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향  (0) 2019.09.19
내가 죽거들랑  (0) 2017.11.16
선의 나침반  (0) 2017.11.16
똥밥불이 3  (0) 2014.03.12
아내에게 바침  (0) 2014.03.12
[나의 詩]삼류찬가  (0) 2013.09.11
Posted by 일호 김태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