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7.11.16 내가 죽거들랑
  2. 2017.11.16 선의 나침반

내가 죽거들랑

 

내가 죽거들랑 슬퍼 말아라

나는 한 세상 잘 살았으니

 

내가 죽거들랑 아쉬워 말아라

나는 이 세상을 사랑했고

이런 나를 너희는 사랑했으니

 

하늘이 보매 내가 필요했던지라

나는 땅위에서 낳였고

또 하늘이 보매 수고를 다했음이라

이제 다시 땅으로 돌아가리니

나고 죽는 것 보다 더 큰 사랑이 어디에 있으랴

 

하니, 내가 죽거들랑 노래를 불러다오

당신의 사랑은 가없었다고

하여 당신은

내게서

숨쉬고

있다고

 

2016

'비등단 무시집 별양동詩人'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향  (0) 2019.09.19
내가 죽거들랑  (0) 2017.11.16
선의 나침반  (0) 2017.11.16
똥밥불이 3  (0) 2014.03.12
아내에게 바침  (0) 2014.03.12
[나의 詩]삼류찬가  (0) 2013.09.11
Posted by 일호 김태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선의 나침반

 

자유주의를 민족주의가 이겨먹고

민족주의는 사회주의가 이겨먹고

사회주의는 공산주의가 이겨먹고

공산주의는 무정부주의가 이겨먹고

무정부주의는 다시 자본주의가 이겨먹으니

 

나는 여기서 만세삼창을 합니다

자유주의부터 자본주의까지 만세

그 모든 주의와 이즘과 전쟁과 파괴에 대하여 할렐루야

 

돌기만 돌 뿐 어디든 가리키지 않는 나침반

그 가리킴없는 가리킴이여 아멘

그 멈추지않는 멈춤이여 나무아미타불

 

눈뜬 자는 목을 놓으리라

그러므로 세상의 모든 주의여 안녕

똥이 있는 한 밥 또한 끊이지 않으리니

옴 샨티 샨티

세상의 모든 주의여 이즘이여

권세와 영광이 만세토록 영원하소서

 

 

2017.2

'비등단 무시집 별양동詩人'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향  (0) 2019.09.19
내가 죽거들랑  (0) 2017.11.16
선의 나침반  (0) 2017.11.16
똥밥불이 3  (0) 2014.03.12
아내에게 바침  (0) 2014.03.12
[나의 詩]삼류찬가  (0) 2013.09.11
Posted by 일호 김태경

댓글을 달아 주세요